2014/08/19 16:20

국내 IPTV 1000만 가입자 돌파 - 2009년 174만에서 2014년 1000만 돌파로 5년만에 5.7배 성장

한국디지털미디어산업협회(회장 이종원, 이하 코디마)는 16일 기준 3사 가입자(단자기준)를 집계한 결과 KT 548만, SK브로드밴드 250만, LG유플러스 202만으로 IPTV 가입자가 1000만을 돌파했다고 2014년 8월 19일 밝혔습니다.

이는 2009년 1월 IPTV 상용서비스 개시 이후 약 5년 8개월만인데요, IPTV 가입자는 2009년 174만에서 2013년 852만으로 약 5배 증가했고, 올해 8월 16일에 1000만 가입자를 돌파하며 지속적인 성장세를 이어왔습니다. 매출액은 8429억원으로, 2012년 기준 유료방송 매출 총액 약 3조6817억의 3분의1을 차지했습니다.

IPTV는 국내 최초 방송통신 융합 서비스로서 양방향 서비스, VOD, N스크린, T-커머스 등 혁신적인 방송 서비스를 선보여 왔습니다. 또한 VOD 서비스 활성화에도 적극 나서 합법적 콘텐츠 이용환경 조성 및 확산에 기여해 왔다는 평가를 받는고 있습니다.

IPTV가 향후 내실 있는 성장을 하기 위해서는 지상파 재송신관련 제도 개선, 유료방송 저가 요금구조 문제 해소, T커머스 등 양방향 서비스 활성화 등 산적한 과제가 시급히 해결되어야 한다는 것이 업계 전문가들의 지적인데, 기존 지상파, 케이블TV, 위성TV 사업자가 이를 순순히 받아들일 수 있을런지… 의문입니다.

czu411jr

Trackback 0 Comment 0

Trackback : http://chunun.com/trackback/1483 관련글 쓰기

2014/08/02 23:52

시간을 손등에 직접 띄운 세계 최초 프로젝터 손목시계 - 참신한 아이디어가 돋보여, 향후 과제는 동작인식

2014년 7월 26일(현지시각) 해외 온라인 IT전문매체 오기즈모닷컴(ohgizmo.com)은 빔 프로젝터 형식으로 손 피부에 직접 시간 문자열을 띄워내는 신개념 스마트 전자시계 리톳(Ritot)을 소개했습니다.

길을 걷다 시간을 알고 싶을 때 버튼을 누르거나 손목을 살짝 흔들어주면 손등에 현재 시각이 레이저로 투사돼 피부에 나타나는 형태의 제품으로 흡사 전자 문신을 연상시키는 방식입니다.

x55l3ses

리톳의 기능은 단순 시간 확인에만 그치지 않습니다. 다른 많은 스마트 시계처럼 블루투스로 스마트폰과 동기화돼 일정, 이메일. 전화, 문자 메시지, 날씨 정보, 어플리케이션 확인을 리톳 하나로 모두 해결할 수 있습니다. 타 제품과의 가장 큰 차이는 별도 디스플레이 없이 손피부로 모든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는 것인데, 만일 지금 전화가 오거나 이메일이 도착했으면 리톳이 가볍게 진동하는데 이때 손목을 가볍게 흔들어주면 끝입니다.

uko0plb2

첨단 디자인을 추구하는 만큼 리톳의 프로젝션 디스플레이는 사용자 취향에 따라 색깔을 변경할 수 있다고 합니다.

모델별 재질도 차이가 있는데 스포츠 버전은 플라스틱 및 고무로 팔찌 버전은 가죽으로 만들어지며 물론 방수 기능도 포함돼있습니다. 배터리로 구동되는 리톳은 한번에 150시간 사용이 가능 하다고 합니다.

fbpbmu1v

한편, 크라우드 펀딩 사이트인 인디고고(Indiegogo)를 통해 내달 21일까지 개발자금을 모금 중인 해당업체는 현재 당초 목표였던 5만 달러(약 5,121만 원)를 훌쩍 넘어 현재 49만 8,600달러(5억 1,066만 원)를 모은 상태라고 합니다.

가격은 120달러(12만 2,904원)~160달러(16만 3,872원) 사이가 될 것으로 보이며 출시예정일은 내년 2월로 알려져 있습니다.

Trackback 0 Comment 0

Trackback : http://chunun.com/trackback/1482 관련글 쓰기

2014/07/31 15:09

삼성TV 미국 점유율 역대 최고 - 2013년 시장점유율 29.4%에서 35.6%로 2014년 상반기 대폭 상승 - 9년 연속 세계 1위

2014년 7월 30일 시장조사기관인 NPD디스플레이서치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북미 TV시장에서 올 상반기 35.6%의 시장점유율(매출 기준)을 기록했다고 합니다. 이는 작년 상반기보다 6.2%포인트 높아진 것으로 역대 최고 기록입니다. 반면 중저가 제품에 주력하는 대만계 비지오의 점유율은 17.7%로 전년 동기 대비 1.9%포인트 상승하는 데 그쳤습니다. 3, 4위인 LG전자와 일본 샤프의 점유율은 뒷걸음질쳤습니다. LG전자는 9.4%로 2.1%포인트 하락했고, 샤프도 6.3%로 0.9%포인트 떨어졌습니다.

삼성은 특히 최고급 UHD TV 시장에서 초강세를 보이고 있다. 삼성전자는 상반기에 53.2%의 시장점유율을 기록했다. 지난해 7월 북미 시장에 UHD TV를 출시한 후 5개월 만에 49.8%의 점유율로 1위에 오른 후 줄곧 선두자리를 지키고 있습니다.

북미 TV시장은 63억달러 규모로 수백개 글로벌 TV 업체가 치열하게 경쟁하는 곳이다. 삼성전자가 나 홀로 독주하고 있는 배경은 화질과 디자인 등 제품 경쟁력과 차별화된 마케팅 덕분이라는 분석입니다.

image

아래는 7월 31일자 머니투데이 보도 자료입니다.

image

아래는 한국경제 2014년 7월 31일자 기사입니다.

image

Trackback 0 Comment 0

Trackback : http://chunun.com/trackback/1481 관련글 쓰기

2014/07/25 16:55

강준휘 어린이의 2014년 7월 여름방학 생활통지표

요즘 초등학교는 예전처럼 성적표가 나오지 않고, 다른 형태의 통지표가 나오네요.

아래는 2014년 7월 25일 여름방학을 시작하며 받은 강준휘 어린이의 생활통지표입니다.

 

선생님께서 한땀 한땀 적어주신 내용이 눈에 띕니다.

예전 선생님들은 그냥 특이사항 없음 또는 성격이 온순하여 원만한 교우관계를 가짐. – 끝 – 뭐 이런식이었는데 말이죠.

image

Trackback 0 Comment 0

Trackback : http://chunun.com/trackback/1480 관련글 쓰기

2014/07/23 21:37

정부가 발표한 소프트웨어 중심사회 추진 안

정부가 SW 기반 새로운 시장 창출을 위하여 야심찬 발표를 하였습니다.

odydrl4b

정부에서 내놓은 안은 지원을 많이 해줄테니, 성공해보아- 입니다.

 

위에 나온 SW 가치평가 가이드, 스타트업 캠프, 미래글로벌 창업 센터 운용… 이런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까요?

 

조그만 회사에는 오히려 그들의 제품을 써주는 것이 도움이 될지도 모릅니다.

 

SW를 만들어 오면, 이를 써줄만한 정부 부처/민간 기업등을 물색해서 실질적으로 이 SW가 활용되도록 해주는 것이 오히려 도움이 될 지 모릅니다.

 

그런데, 우리 정책은 지원을 많이 해주겠다. 무슨 지원을??

(위에 언급된 내용은 아님) 대신 그 지원을 위한 심사 가이드를 만들 것이다.

해외 진출시에는 정부가 도와주겠다. (글로벌 엑셀러레이터 육성)

 

주위에 많은 분들이 창업을 하셨고,

또 경영의 어려움으로 인하여 회사 문을 닫기도 하셨습니다.

 

그게 과연 그들이 머리가 나빠서 일까요….

저는 그렇게 생각 안합니다.

 

머리는 똑똑하겠지만, 그들이 만든 SW를 써줄 사람들이 없기 때문입니다.

대중이 외면하는 SW를 누가 써줍니까?

 

인구 4천만의 대한민국 국민의 일부가 사용했던 SW를 해외에서 성공시키려면 어떤 노하우가 필요할까요?

우리 정부에 이런 가이드를 줄 수 있는 전문가가 있을까요?

 

저는 무조건적인 해외진출보다는

최소한 국내에서라도 잘 할 수 있도록 그들이 만든 SW를 대중에게 알리고 사용하도록 도움을 주는 역할이 최선이 아닌가 싶습니다.

Trackback 0 Comment 0

Trackback : http://chunun.com/trackback/1479 관련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