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방콕의 중심가 시암 센터(Siam Center) - 다양한 먹거리가 있는 모임의 명소 - 오션 월드는 가족끼리 찾기 좋은 볼거리 및 사진 촬영 소재 제공 - 삼성 스마트 LED TV가 여기저기서 광고로 나오..

지구 대탐험 2012. 5. 4. 15:50

태국 방콕을 찾는 모든 사람들이 반드시 들르는 곳 중의 하나는 시암 센터(Siam Center)입니다.

시설도 시설이지만, 이 무더운 나라를 시원하게 만끽 할 수 있는 몇 안되는 곳 중의 하나라고 할까요?

태국은 그저 동남아의 관광국가이기만 한 것이 아닙니다. 이 나라에 만들어진 건축물을 보면 태국이라는 나라에 대해 다르게 생각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태국에 방문하면 놀라는 것 중 단연 으뜸은 태국 국민의 80-90%의 사람이 모두 영어를 능수능란하게 쓴다는 것입니다. 우리나라나 중국 본토, 일본 등과 비교하면 이는 엄청나게 놀라운 문화적 충격이었습니다.

시암 센터는 우리나라의 롯데백화점이나 에버랜드 등과 마찬가지로 매달 새로운 테마를 가지고 이벤트를 하는 것 같아 보였습니다.

미소 짓는 강준휘 어린이의 모습이 매우 아름답네요. 잘생기지 않았나요?

시암 센터 내에는 오션 월드라고 하는 수족관이 있습니다. 규모는 대략 싱가폴 센토사나 63빌딩 내 수족관 등과 비슷한 규모라고 할 수 있습니다.

전 세계적으로 유가가 폭등하다 보니, 이곳에서도 하이브리드 자동차에 대한 시각이 달라지는 것 같습니다. 저도 여건이 된다면 도요다 프리우스같은 하이브리드 자동차를 사고 싶은 욕구가 있네요.

미소짓는 강준휘 어린이의 백만불짜리 포즈… 한번 더 감상 해 보아요.

시암 센터 내 음식점들… 참 많더군요. 이것 저것 시도하고 싶은 음식이 많았지만… 대부분 패스.

초밥집은 참 많았습니다.

우리 가족이 찾은 곳은 시즐러(Sizzler)… 

메뉴를 보고 이것 저것 보았지만…

결국 고른 것은 시즐러에서 제일 많이 고른다는 셀러드바… 제 평가는 괜찮았다는 것.

 

강준휘 어린이, 강재인 어린이가 시암 센터를 탐방 하던 중 놀이감을 찾았네요.

이정표도 이름답네요.

 

나름 외국에 왔으니 사진을 찍어 보아야 할 것 같아, 우리 집 어린이들에게 포즈를 취하라고 했습니다.

저는 제가 찍은 사진에 대부분 출연하지 못했지만, 우리 어린이들은 씩씩하게 나오네요. 이것만으로도 저는 감사하게 생각합니다.

아래 보이는 곳이 바로 시암 오션 월드 입구입니다. 바로 뭔가 바다와 연관되었다는 생각이 들지 않나요?

내일 여기 또 방문 예정이지만 입구에서 사진 촬영을 또 해보았습니다.

워낙 주변 장식물들이 컬러풀 하다 보니, 사진이 이쁘게 나오네요.

크… 우애 있는 남매의 모습 아닌가요?

우리 집 내무부 장관인 문선미 여사… 그윽하게 포즈 취해 봅니다.

강준휘 어린이가 나타나서 이렇게 바꾸기 전까지는 요…

어차피 정식으로 올거라 대충 나가기 전 마지막 사진을 찍어 봅니다. 이쁜 인어공주와의 촬영은 사람이 하도 많아 어려워 아쉽게나마 이것으로 대체 해 보았습니다.

시암 센터를 떠나기 전 발견한 삼성전자 옥외 광고… 아- 자랑스러워라.

아래는 삼성 스마트 LED TV 광고네요. 이것 저것 광고를 많이 봤는데, 그 중 닉쿤도 나왔었습니다.

삼성 스마트 TV(Samsung Smart TV)… 세계 1위의 TV죠.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대한민국 제품이 타국에서 멋지게 소개 되고 판매 되는 것이 무척 자랑스러웠습니다.

설정

트랙백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