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리 메뉴

CHUNUN.COM

청계천 등축제 - 전세계 사람들이 모인 빛의 축제 본문

지구 대탐험

청계천 등축제 - 전세계 사람들이 모인 빛의 축제

췌엠 2012.11.11 11:29

2012년 11월 10일 늦은 오후… 청계천에 가족과 함께 나들이 차 방문했습니다.

볼거리가 많아서 그런지 방문하는 사람들도 상상을 초월하게 많았습니다.

아래 모든 작품들은 플라스틱으로 만든 작품이 아니라 철사와 창호지로 만든 작품입니다.

강준휘 어린이… 우수에 젖은 표정으로 파인애플 작품 앞에 서 있네요.

청계천 등축제는 우리나라 옛날 민속축제를 작품으로 승화시킨 것입니다.

 

사람 하나 하나 소 한마리까지 예술적 혼이 느껴지는 작품입니다.

위의 물레방아를 밟고 있는 농민의 모습 또한 정말 리얼하게 만들었네요.

 

엿장수 아저씨에게 엿을 가려는 꼬마… 또한 현장감이 느껴지네요.

청계천 등축제는 작품을 보려는 사람들로 인해 걸음걸이가 보통의 축제와는 다르게 느립니다.

사람들이 작품을 보기만 하지 않고 찍으려하기 때문입니다.

 

어제까지는 단순 등축제였지만, 오늘부터는 세계인이 함께하는 빛의 축제가 될거라고 하네요.

저는 11월 중순으로 달려가는 터라, 시간이 갈수록 점점 더 추위가 느껴졌습니다.

아래 연을 날리는 남녀노소의 작품 대단하지 않나요?

물론 와이어로 연을 하늘에 고정시켰지만, 멀리서 보면 어떻게 만들었을까? 가서 봐야겠다… 라는 생각을 하게 만들 정도입니다.

아래는 씨름하는 사람들, 그리고 구경하는 사람들인데… 신윤복님의 작품과도 비슷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아래는 결혼식하는 신랑, 신부의 모습입니다.

아름다운 전시였지만, 우리 강준휘 어린이… 매우 힘들었으리라 생각됩니다.

몇몇 사람들은 자신들의 소원을 조그만 등에 적어 청계천에 흘려 보냈습니다.

이곳이 연날리기에 이어 두번째로 사람이 많았던 곳입니다.

바나나 같이 둥~ 떠 있는 저것은 바로 초승달입니다.

사람이 너무 많아 좋은 각도로 사진을 찍을 수 없었습니다.

그리고 아래는 마패를 들고 서 있는 어사 박문수님…

이런 저런 조형물을 다 보고 강준휘 어린이, 강재인 어린이… 다시 한번 회상 해 봅니다.

강재인 어린이… 멋지게 포즈를 취해 주네요.

강준휘 어린이, 강재인 어린이는 블럭에 그들의 마음을 듬뿍 담은 글을 썼습니다.

저 쌓인 블럭들은 등축제 기간 동안 사람들에게 전시가 되는 것들입니다.

한가지… 중요한 사실은 강준휘 어린이가 만든 블럭은 기념으로 집으로 가져왔다는 것입니다.

다른 분들의 소원은 위의 용으로 둔갑했습니다.

좀더 일찍 왔더라면 용으로 보여 줄 수 있었을 텐데요.

위의 사진은 옛날의 한성을 미니어쳐로 만든 것입니다.

시간되시는 분들… 청계천 등축제에 방문 해 보세요.

 

아래 사진을 찍을 시점이 아마 밤 10시쯤 !?

강재인 어린이의 모습을 보면 추위가 어느 정도인지 느끼실 수 있을 것입니다.

강재인 어린이의 회심의 미소… 마지막을 멋지게 장식했네요.

0 Comments
댓글쓰기 폼